`미쳤어` 지병수 할아버지, 채연 `흔들려`도 완벽 소화…흥폭발

KBS `전국노래자랑`에서 손담비의 `미쳤어`를 멋지게 소화해 스타로 떠오른 지병수 할아버지가 26일 KBS <오늘밤 김제동>에서 생방송 무대로 새로운 곡 `흔들려`를 선보였다. 이번에도 완벽했다.

이날 <오늘밤 김제동>에서는 화제의 주인공 `미쳤어 할아버지` 지병수 씨와 직접 화상통화를 연결하여 이야기를 나누고 평소 즐겨 부르는 노래를 한곡 청했다. 지병수 씨는 KBS `전국노래자랑` 영상이 폭발적인 조회수를 기록해 일약 국민스타로 떠올랐다. 가수 손담비가 화답 영상을 올려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 두 사람의 콜라보 무대에 대한 기대도 커지고 있다.

`미쳤어 할아버지` 지병수 씨가 이날 생방송으로 선보인 신곡은 채연의 `흔들려`였다. 처음에는 긴장한 듯한 모습을 보였던 지병수 씨는 이내 남다른 흥과 춤솜씨로 완벽한 무대를 꾸몄다. 역시 `할담비`(할아버지+손담비) `지담비`(지병수+손담비) 답게 할아버지에게는 반주조차 따로 필요하지 않았다.

지병수 씨는 "기분이 아주 업됐다. 옛날엔 이런 걸 못 느꼈는데 이번에 노래하고 나서 어르신네들이 하는 걸 즐겁게 봐주는 걸 보고 참 보람을 느꼈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MC김제동의 결혼식 참석을 약속하며, 축가로 `미쳤어`를 부르겠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오늘밤 김제동>은 KBS1TV 월화수목 밤 11시에 방송된다.

지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사진=KBS)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