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배우 신영숙, 5월 첫 단독 콘서트 ‘감사’ 개최



뮤지컬배우 신영숙이 첫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다.

데뷔 이후 20년이 넘는 시간을 뜨겁게 응원해주신 팬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오는 5월 18일 백암아트홀에서 신영숙의 첫 번째 단독 콘서트 ‘감사’를 개최한다.

시원한 가창력과 탁월한 무대 장악력을 보여주는 신영숙은 ‘엘리자벳’, ‘웃는 남자’, `레베카`, `명성황후`, ‘맘마미아’, `모차르트!’ 등 다양한 작품의 주역 캐릭터를 소화하며 두터운 팬 층으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독보적인 배우이다. 그 동안 뮤지컬 무대에서 주목 받았던 넘버 뿐 아니라 한 번도 보지 못했던 특별한 넘버들을 선보이며 이번 콘서트를 통해 ‘갓영숙의 매력 대방출’을 예고하고 있다.

신영숙은 “팬 분들이 있었기에 배우로서 해야 했던 새로운 많은 도전들 앞에서 용기를 낼 수 있었다”며 “작품 속에 신영숙이 아닌 배우 신영숙을 오롯이 보여줄 수 있는 시간을 준비해 팬들에게 잊을 수 없는 소중한 추억을 선물 하고 싶다”고 전했다.

신영숙은 6월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월드프리미어 개막을 앞둔 창작뮤지컬 ‘엑스칼리버’에 욕망과 야망의 소유자 ‘모르가나’ 역에 캐스팅되어 오픈 전부터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으며, 현재 “상상 속 황후 그 자체”라는 호평 속에 `엘리자벳` 지방 투어 공연 중이다.

5월 놓쳐서는 안될, 특별한 콘서트의 탄생을 예고하는 신영숙 콘서트 ‘감사’는 5월 18일 오후 7시 백암아트홀에서 공연되며, 4월 3일 오후 2시부터 멜론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