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아 부식·치아마모, 젊다고 방심해선 안돼

신체는 시간이 지나면서 점차 그 기능이 떨어지게 된다. 치아 역시 시간이 지나면서 점점 닳고 마모되면서 기능이 약해지게 되는데. 이는 곧 음식을 씹는 저작 기능을 떨어뜨려 영양 섭취에 어려움을 주는 등 우리 신체 여러 곳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

치아 마모·치아 부식·치아 균열은 주로 노년층에서 나타나지만 잘못된 생활습관이 지속된다면 중장년층이나 청년층에게도 나타날 수 있다. 대표적인 예로는 이갈이, 이를 꽉 무는 습관, 딱딱하거나 질긴 음식을 즐기는 습관, 탄산음료와 같은 산 성분이 강한 음료를 즐기는 습관, 잘못된 칫솔질을 지속하는 습관 등이 있다.

평소 이러한 습관이 있거나 혹은 치아부식·마모·균열이 발생했다면 치과를 방문해 진료를 받는 것이 좋다. 치아는 다른 부위와 달리 재생력이 없기 때문에 해당 문제를 방치하였다가는 증상이 점점 악화되어 치아 상실로 이어질 수 있다.

앞니치료 전문 미니쉬치과병원 강정호 원장은 “앞니에 부식과 마모로 인해 치아가 손상된 경우에는 치아를 치료하면서 심미적인 부분까지 함께 개선하는 미니쉬 비니어 치료 등을 선택할 수 있다”면서 “미니쉬 치료는 자연치아에 강화세라믹으로 제작한 미니쉬 비니어를 완전 결합하여 손상된 치아의 부족한 부분을 채워주는 수복치료방법으로 치아의 기능적·구조적 회복과 돌출치아, 변색치아, 토끼치아, 나비치아 등 심미적인 부분까지 개선할 수 있다”고 전했다.

치아는 나이가 젊거나 당장 증상이 나타나지 않는다 하더라도 악영향을 미치는 습관은 개선하는 것이 좋다. 올바른 양치질 습관을 들이고 정기적으로 치과 검진을 받는 등 평소에도 꾸준히 치아 건강을 신경 쓰고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