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GFC] 제러드 라이언스 "유로존, 더 큰 정치·금융연합 필요"

제러드 라이언스 Economists for Brexit 의장은 현재 유로지역의 상황에 대해 정치적 변동성과 경제적 변화가 매우 크다며 지금보다 더 큰 정치적·금융적 연합이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제러드 라이언스 의장은 한국경제TV와 인터뷰를 통해 "유로지역의 변화에 대해 설명하면서 전체 성장이 하향 조정되고 있다"며 "올해 역시 큰 변화는 없고 유로 지역 국가들 간에 커다란 불균형이 지속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유로지역의 빠른 성장을 위해서는 지금 보다 큰 정치적·금융적 연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한국경제TV가 주최하는 `2019 세계 경제·금융 컨퍼런스`의 연설자로 나설 제러드 라이언스 의장은 유럽연합의 위기와 글로벌 금융위기를 정확히 예측해 주목을 받았으며 브렉시트(Brexit) 찬성 진영의 대표적인 인물입니다.

또 전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수석 이코노미스트 겸 이사회 자문위원으로 활동했으며 대표적인 저서로는 `거대환 전환`이 있습니다.

한편 오는 4월 4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리는 `2019 세계 경제·금융 컨퍼런스`는 ‘대전환 시대, 새로운 길’을 주제로 세계적인 석학들을 초청해 대전환 시대를 맞은 세계 경제의 변화상을 조망하고, 새로운 시대, 혁신의 가능성을 모색합니다.

신동호기자 dhshi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