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우전자는 업무의 전문성과 경영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오준호·조일현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변경한다고 25일 공시했습니다.

신재근기자 jkluv@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