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윤상현, 메이비 전성기 모습에 울컥…눈물 펑펑

25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아내 메이비를 향한 윤상현의 숨겨둔 속마음이 공개된다.

최근 윤상현은 메이비가 과거 왕성하게 활동하던 시절, 라디오를 진행했던 영상을 꺼내들었다. 메이비는 십여 년 전 본인의 모습에 "청순해, 청순해!"라며 반가운 마음을 표현했고, 옛 생각에 새록새록 잠기는 모습을 보였다.

함께 아내의 활동 시절 모습을 지켜보던 윤상현은 메이비가 잠시 자리를 비운 사이 돌연 폭풍 같은 눈물을 쏟아 이목을 집중시켰다. "도대체 왜 운거냐?"는 MC들의 질문에 윤상현은 그동안 아내에게 미처 전하지 못했던 속마음을 밝히며 다시 한 번 울먹였다.

한편, 윤상현과 두 딸들의 광란의 댄스파티 현장도 방송에서 공개된다. `쇼미더머니`, `언프리티랩스타` 등을 보며 태교를 했다는 두 딸들은 음악이 흘러나오자 온몸으로 리듬을 타며 넘치는 끼를 발산했다. 특히, 어린 나이에도 미스에이의 춤을 똑같이 따라하는 모습에 스튜디오의 모든 이들이 홀딱 반할 정도였다.

뱃속에서부터 갈고 닦은 윤비 부부 `러블리 자매`들의 춤사위는 25일(오늘)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상이몽2` 윤상현 메이비 (사진=SBS)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