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19∼34세 중위소득 150% 미만…올해 5천여명에 지급
'미취업자에 월 50만원' 서울시 청년수당 내달 1∼15일 접수

서울시는 올해 청년수당 신청을 4월 1일 오전 9시부터 4월 15일 오후 6시까지 받는다고 19일 밝혔다.

선정된 신청자에게는 3∼6개월 동안 월 50만원의 활동지원금을 지급하고, 서울시 '청년 활력 프로그램' 참여 기회를 준다.

지급 대상은 주민등록상 서울에 거주하고, 학교 졸업 후 2년이 지난 만 19∼34세 미취업 청년이다.

소득 요건도 있다.

중위소득 150% 미만이어야 하는데 소득 기준은 건강보험료 부과액으로 따진다.

단 ▲ 취업성공패키지·청년구직활동지원금·실업급여 등 서울시 청년수당과 유사한 고용노동부 사업에 참여 중인 청년 ▲ 2017년·2018년 서울시 청년수당 수급자 ▲ 기초생활수급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은 '서울청년포털' 웹사이트(youth.seoul.go.kr)에서 할 수 있다.

서울시는 올해 청년수당을 5천여명에게 지급할 계획이다.

신청은 상·하반기 총 2회 진행한다.

4월 1차 모집 후 8월께 2차 모집에 나설 예정이다.

이번 1차 모집에서는 4천여명을 선정한다.

선정 결과는 5월 10일 서울청년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청년포털, 다산콜센터(☎120), 서울시 청년활동지원센터 콜센터(☎ 02-6358-0650)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는 2016년 청년수당 사업을 시작한 이후 작년까지 총 1만5천여명에게 수당을 지급했다.

2017년 참여자 추적조사 결과 취·창업률은 40.8%를 기록했다.

참여자의 만족도는 2016년 66.8%, 2017년 98.8%, 2018년 99.4%로 꾸준히 상승했다고 서울시는 전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