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백신연구소 "벤처캐피탈서 120억원 투자 유치"

차바이오그룹은 계열사 차백신연구소가 벤처캐피탈(VC)로부터 12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18일 밝혔습니다.

투자한 벤처캐피털은 스틱벤처스, 현대투자파트너스, LSK인베스트먼트, UQI파트너스, 메이플투자파트너스 등 총 7곳입니다.

차백신연구소는 현재 면역증강제 플랫폼 기술을 활용해 만성 B형간염 치료백신과 대상포진백신, 노인용 독감백신 등 차세대 백신, 만성질환에 대한 면역치료제 등을 개발하고 있습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 중 만성 B형간염 치료백신의 임상1상과 2a상(2상 전기)을 완료하고 현재 임상 2b상(2상 후기)을 준비중에 있으며 진행결과에 따라 해외 기술수출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염정선 차백신연구소 대표는 "이번 투자 자금은 앞으로 차백신연구소가 진행하는 연구개발과 임상시험 등의 운용 자금으로 활용할 계획"이라며 "차백신연구소의 면역증강제 플랫폼 기술을 기반으로 대상포진백신, 노인용 독감백신, 암치료백신 등 다양한 백신 개발을 이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전민정기자 jmj@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