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2019 유아숲체험원' 업무 협약 체결

구미시(시장 장세용)가 유아숲체험원 운영을 위해 관내 어린이집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시는 지난 13일 에코랜드 산림문화관 2층 녹색체험교실에서 유아숲체험원 운영에 참여하는 어린이집, 유치원 72개소와 산림교육 활성화를 위한 ’2019년 유아숲체험원 운영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유아숲체험원은 아이들이 숲에서 마음껏 뛰어놀고 보고, 만지고, 느끼는 등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숲의 소중함을 스스로 배워갈 수 있는 산림복지시설이다.

이날 구미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한 어린이집 및 유치원은 3월에서 11월까지 한 달에 1∼2회 정기적으로 유아숲체험원에서 유아숲지도사의 다양한 프로그램 등을 체험할 수 있게 된다.

구미시는 지난 2016년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가진 옥성자연휴양림에 지난 유아숲체험원을 조성해 매년 운영 중이며, 지난해 도시 인근으로 생활권에 더 가까운 에코랜드와 천생산성 산림욕장 두 곳에 조성하여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이날 장세용 구미시장은 “숲이 교실, 자연이 선생님인 거대한 자연놀이터에서 우리의 미래인 아이들이 자연과 교감하면서 숲의 소중함을 배울 수 있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일”이라며 “특히 자연과 함께 어울려 살아가는 방법을 알게 될 좋은 기회라 생각된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