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전문기업 에스와이테크가 태양광LED를 활용한 보안장치를 개발해 상용화에 나섰습니다.

전북 익산에 소재한 에스와이테크는 "최근 태양광LED 보안등과 태양광LED 비상경보장치를 개발해 범죄 우발지역에 설치했다"고 오늘(15일) 밝혔습니다.

이번에 개발된 태양광LED 보안설비는 위급상황시 비상벨을 누르면 경광등과 사이렌이 작동해 위험상황을 즉각 알릴 수 있도록 제작됐습니다.

특히 주간의 태양광에너지를 저장해 활용, 밤 늦은 시간까지 범죄 우발지역 등지에서 저전력으로 가동되도록 설계됐습니다.

이번 개발은 `2018년 세대융합창업캠퍼스지원사업`을 통해 이뤄졌습니다.

업체 측은 "신흥초등학교 등 지역의 3개 학교 주변에 LED 보안등과 경보장치 설치를 완료하고 가동에 나섰다"고 설명했습니다.

에스와이테크 관계자는 "앞으로도 어린이·여성 안전을 위한 제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리동초등학교에 설치된 태양광LED 보안등과 태양광LED 비상경보장치. 사진=에스와이테크

▲이리동초등학교에 설치된 태양광LED 보안등과 태양광LED 비상경보장치. 사진=에스와이테크

전효성기자 zeon@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