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세관(세관장 강성철)은 15일 관내 중소 수출입기업과 수출지원 및 지역경제 활력 제고 방안 마련을 위한 '기업 현장실무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중소 수출입기업으로 수출입 실무 경험이 풍부하고 관세행정 관련 애로사항을 잘 파악하고 있는 현장 실무자들이 참석했다.


기업에서 원하는 다양한 의견을 편하게 제시할 수 있도록 격의 없는 자유토론 방식으로 진행됐다는 후문이다.


이날 현장 어려움을 청취하고 해결방안을 함께 모색한 강성철 세관장은 "중소 수출기업에 대한 수출지원은 고용창출 등 경제 활력을 높이는 데도 큰 효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앞으로도 중소 수출기업 지원을 위해 기업의 의견에 귀 기울이고 기업 입장에서 어려움을 해결하고자 다각적인 노력을 펼쳐나갈 것"이라고 약속했다.


한편 포항세관은 수출기업 지원을 위한 규제개혁 과제 발굴을 위해 업무분야별 개선과제를 지속적으로 발굴·제안하는 등 규제혁신 마인드 제고를 위해 전 직원이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조세일보 / 이현재 기자 rozzhj@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