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이후 외부로 보이는 상처는 없는데 고통을 호소 하는 사람들을 자주 접한다. 교통사고 시 외적으로 보이는 상처나 뼈의 골절등은 바로 치료가 가능하지만 내부에 통증은 흔히 외부로는 상처로 나타나지 않아 사고후에 이를 바로 알아 차리기가 쉽지많은 않다. 하여 흔히들 말하길 교통사고 후유증은 자고나서 지켜봐야 정확히 알수 있다고도 예기를 한다.

사고의 정도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사고사고후 이러한 통증들이 만성질환이 될수도 있다는 것이다.

어혈이란 우리 몸 안의 피가 제대로 돌지 못하고 한곳에 뭉쳐 있음을 뜻하는데 사고당시의 충격등으로 등,허리 목 등올 충격이 가해져 순간적으로 근육의 수측과 이완이 발생해 생기기도 한다. 이러한 통증들이 사고후 일정기간이 지난후에도 아픔을 만들어 내기도 한다.

짧게는 2~3일내에 알수도 있고 길게는 2주후에 발생하거나 더 심해지는 경향도 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외부로 보이는 상처나 골절등은 바로 치료가 가능하지만 X-ray MRI등의 검사시에도 원인을 찾기 힘들다면 통증의 원인이 피 즉 어형에 있을수 있어 한의원의 한방치료로도 방법을 찾아 볼 수 있다.

교통사고 당시에도 느끼지 못했던 통증들이 수일후에도 반복적으로 나타난다며 이는 직접 한의원에 내원하여 정확한 상담을 받아 보기를 권하다.

통증으로 인해 머리, 턱, 목, 허리등 인대에 연부조직 손상으로 인해 근육긴장이나 어혈로 인한 통증을 동반 할 수 도 있는데 침으로 어혈을 제거하여 경락의 소통을 도와 기혈순환을 원활하게 도와주어 후유증으로 인한 통증을 완화하는데 도움을 줄 수도 있다.

또한 척추분절의 운동성과 기능을 회복시켜 척추 디스크 질환에도 두움을 주는 추나요법 으로도 염증이 일어난 염증이 일어난 연조직을 바로잡아 통증 완화에 도움이 될수 있다.

한편 3월부터는 추나요법이 건강보험에 적용이 된다.
'교통사고 후유증'  치료시 한의원에서는…

<도움말: 후한의원 진주점 /정문수 원장>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