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육아 코디네이터 모집

인천 동구가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양육환경 조성을 위해 육아 코디네이터를 모집한다.

육아 경험이 있는 주민을 육아 코디네이터로 양성하는 이 사업은 임신·출산 및 육아 도움이 필요한 부모(예비청년층)를 대상으로 임신·출신·육아 상담 및 자녀 연령별 양육 조언 등의 상담을 지원한다. 또한 어린이집 찾기, 영유아 이용시설, 복지 바우처 등의 정보제공 등의 서비스도 제공한다.

육아 코디네이터는 만 60세 이하 양육 경험이 있는 동구 거주자면 신청할 수 있으며 오는 26일까지 신청서와 자기소개서를 작성해 구청 여성정책과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구는 서류전형과 면접을 통해 전문성과 업무수행 능력 등을 종합평가해 최종 6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구는 이번 사업으로 부모에게는 다양한 육아 정보 및 상담서비스를 제공하고 고령화 시대 일자리가 필요한 중장년층에게는 좋은 일자리로 사회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1석2조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인천 동구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로 인증받은 만큼 그에 걸맞게 다양한 양육지원 정책을 펼쳐나가 엄마와 아이가 행복한 동구, 육아가 제일 편한 동구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