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심이 닿다` 이동욱♥유인나, 키스신 앞두고 `부끄`…설레는 비하인드

이동욱-유인나부터 오정세-심형탁까지 `진심이 닿다` 팀의 케미스트리가 고스란히 담긴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극본 이명숙, 최보림/ 연출 박준화/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진심(예명 오윤서, 유인나 분)이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 분)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

이 가운데 5일, 팀 케미 터지는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돼 관심이 모아진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올웨이즈 로펌의 현수막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진심이 닿다` 팀의 단체샷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이동욱-유인나는 카메라를 쳐다보며 예쁜 미소를 짓고 있는가 하면, 박경혜는 끼를 주체하지 못하고 그 누구보다 깜찍한 표정과 포즈를 취하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회장 포스를 풍기는 박준화 감독을 필두로 마치 실제 한 회사의 직원들처럼 한데 모인 `진심이 닿다` 팀의 친근한 인증샷에서 화기애애한 촬영장 분위기가 고스란히 전해지는 듯하다.

그런가 하면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킨 이동욱-유인나의 `2단 키스신`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돼 보는 이들의 광대를 씰룩 거리게 만들고 있다. 쑥스러운 듯 두 손으로 얼굴을 가리고 있는 유인나와 그런 그를 보며 웃음을 금치 못하고 있는 이동욱의 표정이 심장을 간질거리게 만들고 있다. 더욱이 보기만 해도 설레는 두 사람의 투샷이 앞으로 더욱 진해질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상승시킨다.

이처럼 `진심이 닿다` 팀은 비하인드 스틸만으로도 톡톡 터지는 팀 케미스트리를 느끼게 하며 보는 이들로 하여금 자동 미소를 유발하고 있다. 특히 올웨이즈 로펌 식구들은 각기 다른 개성을 내뿜으며 극의 보는 재미를 더해주고 있는 바. 앞으로 더욱 강렬한 팀 케미를 내뿜을 로펌 식구들의 활약에도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 9화는 오는 6일(수)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진심이 닿다` 이동욱 유인나 (사진=tvN)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