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서울-LA` 홀로그램 텔레프레전스 진행..."5G 활용 세계 최초"

KT는 오늘(5일) 서울 마포구 누리꿈스퀘어 K-Live에서 5G 네트워크를 활용해 한-미 간 `홀로그램 텔레프레전스` 시연행사를 세계 최초로 가졌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시연은 마이클 잭슨 헌정 앨범 `더 그레이티스트 댄서`(The Greatest Dancer)의 첫 번째 싱글 `렛츠 셧업 앤 댄스`(LET`S SHUT UP & DANCE) 발매 기념으로 마련됐습니다.

KT에 따르면 텔레프레전스는 원거리를 뜻하는 `텔레`(tele)와 참석이라는 `프레전스`(presence)의 합성어로 실물 크기의 화면으로 상대방의 모습을 보며 화상회의를 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합니다.

홀로그램 텔레프레전스는 텔레프레전스 기술에 홀로그램 기술이 더해진 것으로 영화 킹스맨과 어벤저스 등과 같은 공상과학 영화에서 나왔던 홀로그램 회의가 사례입니다.

KT는 이날 상암동 K-Live에 구축된 플로팅 홀로그램 시스템에 5G 모바일핫스팟(MHS)을 연동해 한국과 미국 로스앤젤레스(LA) 간 약 9천500㎞의 거리 차를 홀로그램으로 지연 없이 선보였다고 말했습니다.

송민화기자 mhsong@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