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덕파워웨이는 지난 26일 엘브이엔터테인먼트 외 9명으로부터 의결권 행사 금지 가처분 소송을 제기당했다고 5일 공시했습니다.

회사 측은 이에 대해 "법률대리인을 선임해 향후 적극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신재근기자 jkluv@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