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은 4일 을지로 본점 1층 로비에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사진전을 개최했다. 전시회 개막행사에서 김화식 KEB하나은행 경영그룹지원 전무(맨왼쪽)가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EB하나은행 제공


KEB하나은행은 지난 4일 을지로 본점 1층 로비에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는 사진전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서울지방 보훈청, 독립기념관과 함께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자는데 뜻을 같이해 이번 사진전을 기획 개최했다.


전시회는 오는 4월 12일까지 계속되며 태극기 변천사, 대한민국 임시정부, 유관순 열사, 독립운동사, 독립운동가 등에 대한 다양하고 특별한 사진유물들이 손님과 직원들에게 공개된다.


전문 큐레이터의 도움을 받아 꾸며진 본점 로비 공간은 보다 의미있는 관람을 위해 단순한 나열식 전시를 지양하고 직접 열람이 가능한 독립신문 인쇄본과 독립운동가를 주제로 제작한 소장용 엽서를 비치해 전시에 참신함을 갖췄다.


개막행사에는 KEB하나은행이 후원하고 있는 소리얼 필하모닉 오케스트라가 축하공연을 자청했으며 독립유공 후손인 남여 직원 2명도 자리를 함께 해 전시회의 의미를 더 했다.


소리얼 필하모닉오케스트라는 향후 전시기간 중 점심시간을 활용한 깜짝 로비 음악회를 열어 고객과 직원들에게 또 다른 감동을 전달할 예정이다.


김화식 KEB하나은행 경영지원그룹 전무는 “100년전 선조들의 위대한 역사를 되새기고 그 정신을 기리자는 뜻으로 이번 전시회를 개최했다”며 “관람하는 모든 이들이 독립운동의 숭고한 발자취를 오래도록 기억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라고 말했다.


KEB하나은행은 올해 문화가 있는 로비 만들기를 주제로 을지로 본점사옥 1층 로비에 계절마다 색다른 문화 컨텐츠를 제공, 고객과 직원들을 대상으로 사람이 중심이 되는 휴매니티의 기업문화를 실천할 계획이다.


조세일보 / 김대성 기자 kimds@joseilbo.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