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VANNER), ‘김준호-유민상-슬리피-손성윤’ 등 데뷔 축전 영상 공개



신인 5인조 보이그룹 배너(VANNER)의 데뷔 축전 영상이 공개됐다.

지난달 14일 첫 데뷔 앨범 [V] 발매 후 음악방송뿐만 아니라 쇼케이스부터 팬 사인회까지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는 배너를 위한 연예인의 축전 영상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번 축전 영상에는 가수 에반과 가수 로안, 래퍼 슬리피를 비롯해 배우 손성윤, 개그우먼 오나미, 이현정, 개그맨 김준호, 유민상, 홍인규, 양상국, 박영진, 김수영, 정승환, 홍현호, 이창호, 장기영, 김태원, 송영길, 이세진, 서태훈, 이동윤, 프로골퍼 김봉섭, 댄스팀 JustJerkFamily, 댄스팀 Aighty9, 드랙아티스트 나나 등 수 많은 연예인들이 지원 사격에 나섰다.

소속사 VT엔터테인먼트의 공식 SNS를 통해 공개된 영상에서 슬리피는 “안녕하세요. 슬리피 입니다. 대형신인, 거물신인 배너가 데뷔를 했다고 합니다.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파이팅!” 이라고 전했다. 에반은 “배너 응원 많이 해주시고 앞으로 많은 발전을 해서 승승장구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파이팅!”이라며 응원 영상을 공개했다.

이어 김준호는 “우리 한국을 넘어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를 쭉쭉 뻗어 나가는 최고의 아이돌 그룹이 되기를 기원하자나 배너 파이팅!”이라며 자신의 유행어로 재치있는 응원을 전했다.

응원 영상 공개 이후 수많은 연예인들의 응원을 받으며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배너에 대한 기대감과 관심도가 한껏 증폭되고 있다.

소속사 VT엔터테인먼트 측은 “팬분들뿐만 아니라 많은 연예인분들의 사랑을 받는 것 같아서 너무 행복하다. 받은 사랑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더 열심히 최선을 다해 활동할 테니 항상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정규앨범 [V]의 타이틀곡 ‘배로 두 배로 (Better Do Better)’는 퓨처팝과 트로피컬 하우스가 크로스 오버된 장르의 곡으로 사랑에 빠진 남자의 두근대고 설레는 마음을 그녀에게 배로 두 배로 표현해 사랑을 얻겠다는 곡이다. 또한 프로듀서 JINHYUK과 유송연이 프로듀싱 했으며, 배너 멤버인 태환, GON, Ahxian이 작사, 작곡에 참여한 곡이다.

신인 보이그룹 배너는 지난해 일본에서 200회 이상의 콘서트로 실력을 입증시키며 데뷔 전부터 팬덤을 구축했으며, 비주얼과 실력을 모두 갖춘 실력파 그룹으로 알려져 대중뿐만 아니라 관계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특히 배너는 데뷔와 함께 정규앨범 발매 및 쇼케이스 개최 소식을 알리는 등 파격적인 행보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한편, 배너는 5일 SBS MTV ‘더 쇼’ 무대에 오르며, 6일 ‘쇼! 챔피언’에 출연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