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百, 설 연휴 기간 ‘힐링 페스티벌’ 연다

현대백화점이 설 연휴 기간 전국 15개 백화점과 6개 아울렛에서 설 연휴 힐링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우선 압구정본점은 내달 1일부터 7일까지 5층 대행사장에서 남성패션 대전을 열고 바버ㆍDKNYㆍ헤지스 등 10여 개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20~50% 할인 판매한다.

무역센터점은 내달 1일부터 3일까지 지하1층 대행사장에서 주방용품 인기 상품전을 열고 실리트ㆍ휘슬러ㆍWMF 등 10여 개 브랜드 이월 상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판교점에서는 영캐주얼 패딩 특가전을, 목동점은 소다 패밀리 세일을 진행한다.

현대아울렛에서도 내달 1일부터 7일까지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 등 6개 점포에서 ‘홀리데이 빅 세일’을 진행한다. 행사 기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점에서는 밀레ㆍ네파ㆍ데상트 등 아웃도어 브랜드의 방한용품을 최초 판매가 대비 최대 60% 할인 판매하고, 40여개 해외패션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기존 할인가(20~30%)에서 10~30% 추가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현대시티아울렛 동대문점에선 한섬ㆍ현대 G&F 패션위크를 내달 1일부터 6일까지 열고 타임ㆍ마인ㆍ시스템 등 5개 브랜드의 이월 상품을 최초판매가 대비 최대 50% 할인 판매한다.

각 점포별로 가족 단위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판교점 5층에 위치한 현대어린이책미술관에서는 ‘MOKA 리틀 라이터스 랩’을 열어 어린이 24명이 창작한 그램책 35권을 선보인다. 또 연휴 기간 동안 그림책을 만든 어린이가 제시한 질문에 답을 하며 책을 만들어보는 ‘미니북 만들기’, 태국과 인도의 문화를 체험해보는 ‘모카와의 세계여행'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판교점은 내달 7일까지 10층 토파즈홀에서 ‘공룡체험전 쥬라기 테마파크’를 열고 무역센터점은 내달 2일 아동극 ‘미녀와 야수’를 진행한다. 목동점에서는 ‘대왕 윷 던지기’ 이벤트를 진행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연휴 기간 차례만 지내고 빨리 돌아와 여가를 즐기는 고객들의 발길을 끌기 위해 다양한 할인행사와 이벤트를 마련했다”며 “특히 가족 단위 고객들의 방문이 많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사진제공: 현대백화점)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