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미세먼지 물러가고 포근한 날씨…전국 `맑음`

미세먼지가 물러간 17일, 비교적 맑고 포근한 날씨가 예상된다.

기상청은 중국 상하이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고 전망했다.

다만 중부지방에는 때때로 구름이 많이 끼겠고 경기남부내륙, 강원영서남부 등에는 새벽에 눈발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적설량은 1㎝ 내외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9∼1도, 낮 최고 기온은 2∼8도로 평년 기온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겠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도 전국이 `보통` 수준으로 예상된다.

다만 강원 영동 지역에서 초속 10∼20m(시속 36∼72㎞)의 매우 강한 바람이 불 전망이다. 화재가 큰불로 이어질 수 있어 산불 등 각종 화재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바다에서는 동해 먼바다의 바람이 매우 강하고, 물결도 매우 높게 일겠다.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바다의 파고는 동해 앞바다에서 0.5∼2.5m, 남해 앞바다에서 0.5∼1.5m, 서해 앞바다에서 0.5∼1.0m로 예보됐다. 먼바다 파고는 동해가 1.0∼4.0m, 남해가 0.5∼2.5m, 서해가 0.5∼2.0m로 예상된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