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광주시, 첫째·둘째아이도 출산장려금 지급

경기도 광주시가 올해부터 첫째와 둘째 아이를 낳을 경우에도 출산장려금을 지급한다.

시는 '출산장려금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해 첫째 아이 30만원, 둘째 아이 50만원을 각각 지원하기로 하고 총 8억원의 예산을 확보했다.

시는 그 동안 셋째 아이 이상의 경우에만 100만원의 출산장려금을 지급했으며 지난해의 경우 300명이 여기에 해당됐다.

이처럼 출산장려금 지원 대상이 확대되는 가운데 한해 2800여명이 추가로 혜택을 받을 것으로 추산됐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