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지희 성형의혹 `시원한` 해명 "아무것도 안했다"

아역배우 출신 진지희가 성형 의혹을 부인했다.

3일 인스타그램에서 진행한 팬들과의 질문·답변 시간을 통해 성형 여부에 대해 속 시원하게 답을 한 것.

이날 진지희는 `쌍꺼풀 수술 하신 거냐?`는 한 누리꾼의 질문에 "아무것도 안했다"고 답했다.

다이어트로 더욱 예뻐진 미모를 과시한 그는 "먹는 것을 좋아하지만 적당히 먹고 운동한다"며 꾸준한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2009년 MBC 시트콤 `지붕 뚫고 하이킥`에 출연한 진지희는 `빵꾸똥꾸`라는 애칭으로 사랑받았다. 현재 동국대학교 연극학부에 재학 중이다.

진지희 성형논란 (사진=진지희 인스타그램)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