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비텐플러스는 신년을 맞아 걱정과 우울함에 대처하는 적극적 노력의 일환으로 체계적인 보험 콘텐츠를 개발 공급하기로 했다. MCN 업계에서 최초로 시도되는 `MCN보험`이 그것이다. 금융지식은 차분히 공부하면 가랑비에 옷 젖듯이 점진적으로 축적해 갈 수 있다. 쇼트클립과 기사형태로 제공되는 `MCN보험`을 통해 막연한 걱정과 우울함을 극복해 보자.

정부가 유병력자들을 대상으로 내놓은 정책성 보험 상품인 `유병자 실손보험`은 작년 4월 처음 판매되기 시작, 한 달 만에 5만 건 가까이 판매되며 인기를 끌었다. 만성질환, 과거 치료이력으로 실비보험에 장벽을 느꼈던 이들에게 얼마나 도움이 되었을까? 살펴보자. 나만 모르고 있는, 유병자 실손보험

제공 | 유튜브
[MCN보험] 예상 보험료로 꼼꼼하게 따져보는 `유병자 실손보험`

친절한 분석가, 보험 크리에이터:

일반 실손보험의 경우 40~50대 성인 기준 남성 보험료가 1만 원 중반, 여성 보험료가 1만 원 후반 정도다. 유병자 실손보험의 경우, 남성 보험료는 2만 원 후반, 여성의 보험료는 3만 원 초중반 정도다. 유병자 실손보험은 이미 병을 앓는 이들을 대상으로 하기에 보험료가 높은 것은 어쩔 수 없다. 보험사별로 보장내용은 같지만, 보험료는 다를 수 있다. 처음 가입했을 때와 갱신하는 시점에도 보험료 차이가 날 수 있으니 이 점도 유의해서 꼼꼼하게 따져야 한다.

TV텐+ 김현PD kimhyun@wowsl.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