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가 사기 사건 의혹에 휩싸인 래퍼 마이크로닷(본명 신재호·25)이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이하 `도시어부`)를 비롯해 출연 중인 모든 예능 프로그램에서 하차한다.

`도시어부` 측은 25일 "마이크로닷이 출연 중인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 의사를 밝혀왔고 제작진이 이를 수용했다"며 "향후 제작일정은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제작진은 마이크로닷과 그 가족에 대한 대중의 비판이 이어지자 지난 22일 방송에서도 편집을 통해 마이크로닷의 노출을 자제했다.

마이크로닷이 출연 중인 모든 프로그램에서 하차 의사를 밝힘에 따라 JTBC `날 보러와요 사심방송 제작기`와 tvN `국경없는 포차`에서도 빠지게 됐다.

마이크로닷 부모는 20년 전 충북 제천에서 친척과 이웃 등에게 거액을 빌려 뉴질랜드로 잠적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으며, 이와 관련해 경찰이 인터폴(국제형사경찰기구) 적색수배를 요청한 상태이다.
마이크로닷, `도시어부` 등 모든 예능 하차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