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남동발전, 진주 지역아동센터 사회공헌활동 펼쳐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지난 22일 올해 하반기 차장 승진예정자 36명이 진주시 평거동 비전지역아동센터를 방문해 시설보수 등 봉사활동과 후원물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승진예정자들은 자신들이 직접 제작한 책장 6점과 중증장애인 생산품 가구류를 구매해 기부했다.

또한 하교 후 아동센터를 방문한 아이들의 일일 학습지도를 실시하고, 아이들이 깨끗한 환경에서 지낼 수 있도록 센터 내·외부 환경미화작업을 진행했다.

비전지역아동센터는 30여명의 한부모 및 다문화 가정의 아동 등을 위해 방과 후 교실, 급식지원, 야간돌봄 등을 운영하고 있는 시설이다. 한국남동발전 본사가 진주로 이전한 이듬해인 2015년부터 지속적인 후원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관계자는 “지역의 미래인재 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본사 및 각 사업소 인근 33개 지역아동센터 약 500명을 대상으로 KOEN 드림키움 온라인 교육지원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앞으로도 정부 국정과제인 사회적가치실현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