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이름은 강남미인> 차은우, 스트릿 패션 브랜드 BMS의 첫 런칭 뮤즈

(주)슈페리어홀딩스(대표 김대환)이 전개하는 프렌치 감성의 새로운 스트릿 브랜드 "BMS(Be My Self)"를 런칭하여, 첫 뮤즈는 <내 이름은 강남미인>으로 뜬 차은우를 선택했다.

차은우는 최근 종방한 <내 이름은 강남미인> 드라마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아 이목을 끌고 있다.

BMS의 첫 런칭 뮤즈 "차은우"와 함께한 화보는 빈티지한 색감에 모던한 감성을 더하며 스트릿의 트렌디함과 믹스매치, 거기에 차은우의 패셔너블함까지 더해져 사랑스러운 가을 남친룩의 정석으로 올 FW 여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BMS에서 처음으로 선보이는 상품은 이번 화보에서 차은우가 매칭한 슈즈들로 대표적으로 20~30대들이 선호하는 스트릿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어글리 슈즈"이다.

#크러쉬스니커즈 라는 네이밍답게 모노톤을 컨셉으로 비대칭의 컬러 매칭과 볼드하면서도 구조적인 밑창의 쉐입의 조화를 이루는 것이 특징이다. 그리고 어글리슈즈 외에 심플한 컨버스소재 스타일의 #믹스스니커즈, 밑창의 문양의 포인트인 컨버스소재의 #니키스니커즈 도 남친룩의 정석으로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F/W시즌을 시작으로 처음 선보이는 제품들과 함께 차은우와의 뮤즈 화보 공개를 시작으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여성 라인을 비롯하여 BMS의 뮤즈인 차은우가 화보에서 착용한 사랑스런 가을 남친룩 남성 라인까지 만나 볼 수 있다.

출시 전부터 입 소문으로 화제가 된 BMS 제품들은 온라인스토어를 비롯하여 BMS 오피셜 인스타그램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