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이만기 Vs 깅호동 씨름 재대결…승자는?

이만기가 씨름 후배 강호동과의 첫 시합을 회상했다.

22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이만기, 홍윤화, 사유리가 일일 전학생으로 등장한다.

이날 방송에서 이만기는 등장과 함께 형님들에게 “안 일어나냐!”라고 호통을 지며 기선을 제압했다. 하지만 ‘아는 형님’의 반말 콘셉트에 금세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이만기와 강호동의 재회는 형님들의 최대 관심사였다. 강호동은 “이만기와의 첫 시합날이 잊혀지지 않는다”며 당시의 날짜까지 정확하게 기억해냈다. 이만기 역시 그 날을 회상하며 “사실 그날 결승전만 걱정했다. 준결승에서 만난 강호동과의 시합은 전혀 걱정하지 않았다. 강호동을 ‘얼라(어린아이의 사투리)’라고 생각했기 때문이다”고 고백했다.

한편, `아는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