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희섭, `나쁜아빠` 리스트 `배드파더스` 올랐다…이혼 후 양육비 미지급?

KIA 타이거즈 선수 출신 야구 해설위원 최희섭이 이혼 후 양육비 미지급 논란에 휘말렸다.

`양육비를 안 주는 아빠들(bad fathers)`의 명단을 공개하는 사이트 `배드 파더스`에 최희섭이 이름이 게재되면서부터다.

이 사이트는 "양육비 미지급은 범죄"라면서 18일 현재 `나쁜 아빠` 81명의 이름과 거주지, 출생년도, 사진을 공개하고 있다. 76번째로 이름이 오른 최희섭은 기아타이거즈 유니폼을 입은 사진이 함께 올라와 있다.

최희섭은 미스코리아 출신 김유미 씨와 결혼했으나 7년 만인 2017년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둘 사이에 태어난 자녀 1명은 전처인 김유미 씨가 키우는 것으로 전해진다.

배드파더스는 홈페이지를 통해 "양육비를 지급할 의무가 있는데 지급하지 않는 것에 대해, `법원의 판결문`, `합의서`등을 통한 사실관계 확인을 거쳐 리스트를 작성한다"고 설명했다.

"양육비를 지급하기로 한 것이 확인되면, 리스트에서 즉시 삭제된다"고 밝히고 있으나, 최희섭의 이름은 아직 그대로다.

최희섭 양육비 논란 (사진=배드파더스 캡처)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