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상무, 김연지와 10월 결혼…"아픔 딛고 행복하길"

개그맨 유상무(38)가 연인인 작곡가 김연지와 결혼한다.

1일 유상무 소속사 코엔스타즈에 따르면 둘은 오는 10월 28일 낮 12시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유상무는 지난해 대장암 3기 판정을 받아 수술 후 치료를 받았으며 김연지는 투병 중에도 곁을 지킨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지난 4월 결혼을 발표했다.

한편,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어떻게 보면 대단한 사랑이네요", "힘들었던만큼 아픔 딛고 행복하길", "행복하세요" 등 반응을 보였다.

김주리기자 yuffie5@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