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같은포즈 다른 느낌 `블랙VS화이트`

국민 연하남 정해인이 ‘블랙 VS 화이트’ 다른 매력의 남친룩 공항패션을 선보이며 눈길을 끌었다.

정해인은 지난 6월 22일 디올 맨(Dior Men) 19 여름 컬렉션에 공식 초청받아 파리로 출국 하였다.

이날 정해인은 디올 맨의 아이코닉 비(bee) 자수 장식이 돋보이는 블랙 넥 라운드 티셔츠와 블랙 팬츠, 블랙 스니커즈를 매칭하여 시크한 올 블랙 캐주얼룩의 정석을 보여주었다.

또한 컬렉션 참석을 마치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는 정해인은 지난 올 블랙룩과는 또 다른 화이트룩을 선보였다. 디올 로고 디테일이 들어간 화이트 티셔츠와 디스트로이드 데님 팬츠를 매치하여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캐주얼룩을 연출했다.

한편, 정해인과 디올 맨(Dior Men)이 함께한 더욱 다채로운 스케치 화보는 더블유 매거진 8월호를 통해 더 자세히 만나 볼 수 있다.

이송이기자 songyi@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