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로투세븐, 장마철 패션 아이템 출시…"실용성·스타일 겸비"

유아동 전문기업 제로투세븐이 다가오는 장마철을 맞아 실용적이면서 멋스러운 스타일링까지 가능한 장마철 패션 아이템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글로벌 유아동 캐릭터 브랜드 알로앤루(allo&lugh)펀앤조이우비는 알로와 루 캐릭터와 유니크한 멀티 패턴이 돋보이는 제품으로 활동량이 많은 아이들을 고려해 A라인의 넉넉한 사이즈로 제작됐다.

꿉꿉한 장마철 아이가 맨발로 신어도 땀이 차는 것을 방지해 주는 알로앤루 방긋장화는 튼튼하고 말랑한 특수 소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레드와 핑크 두 가지 컬러로 출시했으며, 장화에 디자인된 알로와 루 캐릭터가 귀여운 매력을 더해준다.

프릴리 아메리칸 라이프웨어 알퐁소(alfonso)굿모닝땡우비는 알파벳 패턴이 귀여운 판초 스타일의 제품이다. 베이지, 핑크, 옐로우 3가지 컬러로 출시해 남아용, 여아용 구분 없이 취향에 맞게 선택 가능하다.

알퐁소 스마일 장화는 가벼운 고무 재질로 제작돼 활동성을 높였다. 스마일 로고와 비비드한 핑크와 옐로우 컬러의 조화가 눈길을 끈다.

제로투세븐 담당자는 비가 내릴 때는 아이들의 안전과 활동성을 고려해, 시야를 확보하고 양팔을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우비와 미끄러짐 방지가 가능한 장화를 신기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