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양경찰서는 22일 오전 8시 37분께 전남 고흥군 금산면 거금도 익금해수욕장 남서쪽 200m 해상에서 실종된 A(16)군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익금항으로 들어오던 어장관리선이 A군을 발견, 해경에 신고했다.

A군은 지난 16일 오후 4시 54분께 두 살 터울인 친형과 함께 물놀이하다가 너울성 파도에 휩쓸렸다.

형은 주변에 있던 안전관리요원에게 구조됐으나 A군은 실종됐다.

해경은 경비함정, 민간구조선, 헬기, 구조대원 등을 투입해 주변 바다를 수색해왔다.
해수욕장서 실종 중학생, 6일 만에 숨진 채 발견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