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모모랜드 소속사 “신곡 ‘배엠’ 음원 유출 아니다”



모모랜드가 새 미니앨범 4집 `Fun to the world`의 타이틀곡 ‘BAAM(배엠)’의 음원 유출 의혹에 대한 공식입장을 밝혔다.

22일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새 앨범 타이틀곡 ‘배엠’의 음원 유출 의혹에 대해 사실이 아니다”라고 전했다.

모모랜드의 미공개 신곡 `배엠`의 음원 유출의혹은 한 팬이 모모랜드의 `배엠`의 음원에 맞춰 커버 댄스를 추고 있는 영상을 올린 것으로 부터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관계자는 "일부에서 "미발표 신곡 `배엠`의 음원이 유출되어 벌써부터 커버 영상이 만들어지고 있다"며 음원유출 의혹을 제기하고 전화가 회사로 걸려오고 있는데 이는 사실이 아니다"며 "음원 유출이 아닌 `뮤직비디오 일부가 예능프로그램 엔딩 화면으로 나가서 그 파일이 온라인상에서 돈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 "뮤직비디오 사전 공개는 당사의 사전 프로모션 일환으로 진행된 것이며 팬들이 이를 보고 커버를 빠르게 진행하는 것은 그만큼 좋은 반응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오는 26일 쇼케이스를 갖고 미니앨범 4집 `Fun to the world`의 컴백활동에 돌입할 예정이다.




디지털이슈팀 유병철 기자 onlinenews@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