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가적인 엔진/변속기 보증 서비스 제공
-신차 판매 시 잔가 보장 및 기존 보유차 편리한 매각 서비스 제공


폭스바겐코리아가 공식 인증 중고차(VW Approved) 홈페이지를 오픈한다고 22일 밝혔다.

'VW Approved'는 폭스바겐코리아가 공식 수입한 제품 중 5년 이내, 주행거리 10만㎞ 이하의 차를 대상으로 총 88 가지의 품질 기준을 통과한 중고차를 매입해 판매하는 프로그램이다. 인증 중고차 구입 시 제조사 보증기간 외에 추가적인 엔진·변속기 보증 서비스를 제공한다.

폭스바겐코리아, 공식 인증 중고차 홈페이지 오픈


공식 온라인 홈페이지 (www.volkswagenapproved.co.kr/www.vwa.co.kr)에서 매물을 확인할 수 있으며, SK 엔카 홈페이지(www.encar.com) 내 브랜드 인증차 섹션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온라인 쇼룸을 통해 매물을 확인 한 뒤 각 판매사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입하면 되며 판매 또한 오프라인 매장에서 동시에 이뤄진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인증 중고차 프로그램 도입을 통해 기존 폭스바겐 오너들의 중고차 가격을 안정화하고, 구매자들에게는 신뢰할 수 있는 중고차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신차 판매 시 잔가 보장과 기존 보유차의 편리한 매각 서비스 제공 등의 연계 프로모션으로 확대하는 등 유기적인 통합 시스템 완성으로 시너지를 극대화해 나간다는 복안이다.

한편, VW Approved 프로그램에서는 폭스바겐 제품군 뿐 아니라 엄선된 비인증 중고차도 만나볼 수 있다. 공식 판매사인 마이스터모터스, 클라쎄오토, 유카로오토모빌, 지이오하우스, 지엔비오토모빌이 운영 중이다. 기존 신차 구입과 마찬가지로 폭스바겐파이낸셜서비스를 통해 할부, 리스 등 금융 상품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김성윤 기자 sy.auto@autotimes.co.kr

▶ 포드코리아, "아이 앞에선 반드시 안전운전"
▶ 빨라도 두 달, 그랜저 하이브리드 인기 이유는?
▶ 수입차 구매, 분기 마감을 노려라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