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경필 자유한국당 경기도지사 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검증하겠다고 선언했다.

남 후보는 26일 페이스북에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친형과 형수에게 한 폭언이 담긴 음성 파일을 듣고 저는 더불어민주당에 후보 교체를 요구했다. 하지만 이 전 시장은 후보 등록을 마쳤다. 이제 후보교체는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공직후보자에 대한 인격 검증과 국민의 알권리 차원에서 내린 결정이다. 많은 국민이 직접 듣고 판단하시기를 바란다. 이제 그 판단은 국민의 몫"이라면서 "욕설 관련 검증은 국민들 판단에 맡기고 저는 정책과 리더십 검증에 전념하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첫번째로 내일부터 ‘이 전 시장 재임 8년의 성남시’에 대해 검증하고자 한다. 정책의 공과와 리더십에 대해 검증하겠다."면서 "세상에 좋은 포퓰리스트란 없다. 선동은 진실을 감추기 위한 포장이다. 이 전 시장이 과연 성남시정을 성과있게, 깨끗하게, 올바르게 이끌었는지 날카롭게 검증하겠다."고 말했다.
남경필 "이재명 성남시 검증하겠다"

(남경필 페이스북 캡처)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한국경제TV 핫뉴스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