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안양 삼성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한때 대피령이 내려지는 등 소동을 빚었다.연합뉴스에 따르면, 29일 오후 2시 56분께 경기도 안양시 소재 삼성산 국기봉 부근에서 불이 났다.이날 삼성산 화재는 7부 능선인 국기봉 상불암과 예술공원 입구 사이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소방당국은 관계기관과 함께 인원 100여 명 및 헬기 6대를 포함한 장비 20여 대를 동원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임야 1천650여㎡가 소실됐다.소방당국은 오후 4시 41분께 진화 작업을 대부분 마치고 잔불을 정리하고 있다.안양시는 삼성선 화재가 발생하자 인근 주민들에게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라는 내용의 안전 안내 문자를 발송했다.소방당국은 삼성산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삼성산 화재 (사진=연합뉴스)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개시ㆍ강성훈 박소현, 카메라 꺼진 줄 모르고 포옹하다…`들통?`ㆍ개리 아내, `아무도 몰랐다`…10살 연하 리쌍컴퍼니 직원?ㆍ손예진 나이?…"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ㆍ낸시랭 “올해 한국 떠날 것, 다른 나라서 인생 2막”ⓒ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