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가 무풍냉방 기술이 적용된 `무풍 에어컨 슬림`을 출시했습니다.무풍에어컨 슬림은 바람 방향을 자유롭게 조절 가능한 `3중 바람 날개`를 적용, 회전 냉방으로 희망 온도에 빠르게 도달합니다.이후 약 22만5천개의 `마이크로홀`을 통해 `무풍냉방`모드로 전환합니다.특히 이 제품은 전 모델 에너지 소비효율 1등급이며 무풍 냉방 모드 일 때는 일반 모드와 비교해 최대 80%까지 전기 사용량을 절감할 수 있습니다.이 제품은 바람세기·설정온도 등 사용자가 선호하는 사용 패턴과 온도·습도 등 실내외 환경 정보를 학습해 최적의 운전 모드로 스스로 전환하는 `인공지능 쾌적 모드`가 특징입니다.게다가 장마철에는 하루 최대 100리터까지 대용량 강력 제습이 가능해 습한 봄이나 초여름 날씨에 유용한 `무풍제습`기능으로 실내를 쾌적한 환경으로 유지할 수 있습니다.무풍 에어컨 슬림은 냉방면적 기준 52.8제곱미터와 58.5 제곱미터 등 2가지 제품이고, IoT 기능 탑재 여부 등에 따라 총 6가지 모델로 출시됩니다.이재환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무풍 에어컨 인기에 힘입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기 위해 라인업을 확대했다"며 "올해는 `무풍` 콘셉트를 에어컨뿐만 아니라 공기청정·제습 등 에어컨에 제품 전반에 확대해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습니다.정희형기자 hhjeong@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티몬, 초소형 전기차 `다니고` 100대 선착순 판매 개시ㆍ강성훈 박소현, 카메라 꺼진 줄 모르고 포옹하다…`들통?`ㆍ개리 아내, `아무도 몰랐다`…10살 연하 리쌍컴퍼니 직원?ㆍ손예진 나이?…"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ㆍ낸시랭 “올해 한국 떠날 것, 다른 나라서 인생 2막”ⓒ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