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애국당 대표 조원진 의원이 문재인 대통령과 박근혜 전 대통령의 호칭에 대해 엇갈린 태도를 보여 눈길을 끈다.조원진 의원은 지난 11일 중앙 선거방송 토론위원회가 연 정당정책토론회에 자리했다. 이날 조 의원은 "문재인씨가 제대로 하고 있지 않다고 본다"면서 "문재인씨는 촛불 집회를 혁명이라고 하지만 혁명이라는 말 자체가 잘못됐다"고 날을 세웠다.이날 토론회는 KBS·MBC·국회방송 등을 통해 TV로 중계됐다. 관련해 토론 사회자는 조원진 의원의 `문재인씨` 발언을 두고 "많은 시청자들이 보고 있으니 대통령 호칭에 주의를 기울여 달라”라고 요구했다. 이에 조 의원은 "대통령으로서 잘해야지 대통령이라고 부른다"라고 반박했다.한편 조원진 대표는 탄핵된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서는 `대통령` 호칭을 사용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사진=연합뉴스)트렌드와치팀 한도진기자 trendwatch@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여혐 논란` 김희철의 `똑`소리 나는 해명…"성별·나이 상관없이 모두를 존중한다"ㆍ윤석민♥김수현, 과속 스캔들 속사정 들어보니…ㆍ테이 소속사 대표 사망, 관계자 말 들어보니 "화장품 사업 빚으로 힘들어했다"ㆍ장항준 감독, 설경구와 무슨 악연있길래...“매장시켜 버릴 것” ㆍ박지원 `날벼락`...안철수 팬클럽 `계란 투척` 왜?ⓒ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