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인 3일(내일)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때 비 소식이 있겠다.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는 “내일 우리나라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다가 점차 벗어나겠다”며 “전국이 흐린 가운데 서울·경기, 강원영서북부는 새벽부터 낮 사이에 비가 오겠다”고 예보했다.예상강수량(3~4일)은 강원영동, 경북동해안에 10~30mm, 많은 곳 60mm 정도다. 강원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에 5~20mm, 남부지방(남해안, 제주도 제외)에는 5mm 내외의 비가 오겠다.강원영서남부와 충청남북도, 전라남북도와 경상북도 지역은 오후에 비가 오다가 그치겠다.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영동 및 경북북부동해안은 주말인 4일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강원영동과 경북내륙산간에는 3~5cm의 눈이 내릴 가능성도 있다.비가 오는 동안에는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많겠다.아침 최저기온은 9℃에서 15℃, 낮 최고기온은 15℃에서 21℃가 되겠다.기온은 3일(내일) 아침까지 평년보다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겠으나, 토요일인 4일 아침에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전날에 비해 10℃ 이상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또한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지겠다.미세먼지 농도는 국외에서 발생한 대기오염물질이 북서풍을 따라 유입되면서 제주도를 제외한 전국이 오전에 ‘한때 나쁨’ 단계를 보이겠다. 오후 들어 대기의 흐름이 원활해지면서 ‘보통’ 단계를 회복하겠다.한편 이번 주는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영동 및 경북동해안은 4일까지 비가 이어지겠다. 그 밖의 날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구름만 다소 지나겠다.내일 날씨, 주말 날씨 (사진=연합뉴스)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송중기 김주혁 조문, 결혼 행복 잠시 미루고 ‘따뜻한 배웅’ㆍ손담비, “비밀열애 하겠다”던 소신… 비밀클럽도 있다?ㆍ문희옥 피소, 성추행 당한 소속사 후배에 “발설 마라” 협박?ㆍ송중기, 결혼 서두른 이유 들어보니…ㆍ송은이 ‘비디오스타’서 눈물 펑펑…무슨 말을 들었기에?ⓒ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