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정부의 8.2 부동산 대책이 주택에 이어 오피스텔 제도개선까지 포함되면서 시중의 유동자금이 배후수요가 탄탄한 상품성 있는 상가로 쏠리고 있다.특히 신도시 지역을 중심으로 상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대출이자가 점차 오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지만 아직까지 이자가 낮다 보니 예·적금 이자 보다 서너 배 이상의 이득을 기대할 수 있는 신도시의 상가가 매력적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의견이다.이러한 흐름에 힘입어 풍부한 배후수요를 바탕으로 부산 강서구 명지국제신도시에서도 중심상업지역에 위치하는 명지블루스퀘어가 주목을 받고 있다. 메인 대로변에 위치하는 명지블루스퀘어는 연면적 2만9106.16㎡, 지하2층~지상 10층 규모, 174실로 구성된다.명지블루스퀘어는 인근 아파트와 단독주택 수요로 오션시티 1만3천여세대, 명지국제신도시 1,2차 약 2만8천여세대, 에코델타시티 약 3만여세대로 총 7만여세대, 20만명의 기본 배후수요를 두고 있다. 여기에 인근에 위치한 산업단지 수요도 약 4만명에 달한다. 녹산산업단지 3만5,000여명, 화전산업단지 6천400여명, 르노삼성 자동차공장 2천500명 등이 있다. 그 외 관공서와 문화시설 이용수요도 기대할 수 있다.풍부한 배후수요뿐 아니라 고객접근성도 우수하다. 명지블루스퀘어는 명지지구 최초의 중앙스트리트형 상가이다. 전면 34m 도로와 측면 15m 보행자 전용도로, 후면 16m 도로로 상가의 3면이 개방돼 있으며 건물 중앙에 9m 넓이의 보행자 전용도로를 설계해 1층 상가의 노출면을 극대화했다.건물 후면 10m 거리에는 만남의 광장이 위치하고 있어 수요층 집객이 수월하다. 바로 앞에 버스정류장이 있고 약 50m 거리에 경전철역인 하신역(가칭)이 예정돼 있어 추후 역세권 프리미엄도 기대할 수 있다. 역세권은 하루 평균 약 4천명의 이용객이 예상된다.명지국제신도시는 `서부산 글로벌시티 그랜드 플랜`의 개발 호재를 가까이에서 누릴 수 있는 핵심 지역으로 다양한 개발호재가 넘쳐나고 있다.부산시민공원 면적의 1.7배에 달하는 명지생태공원에는 동남권 최대규모인 국회도서관분관과 공연장·영화관·도서관·전시장을 갖춘 부산 최대 강서문화예술회관이 들어선다. 또 영국랭커스터 대학교(2019년 개교예정), 포스코더샵, 서부지원, 서부지청, 데상트 R&D센터(2018년 완공예정), 대형 의료시설, 이마트타운(2019년 완공예정) 등이 예정돼 있어 배후 수요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명지블루스퀘어의 주차대수는 자주식 200대로 기계식의 불편함을 해소했고 법정주차대수(176) 보다 많은 넉넉한 주차공간으로 편의성을 높였다. 홍보관은 부산광역시 강서구 명지국제8로 230 산양타워 303호에 위치하고 있다.한국경제TV 핫뉴스ㆍ김태희 출산, 아빠 비가 공개한 앙증맞은 ‘공주님’ 양말 ㆍ‘어쩌다 18’ 이유비, 떠도는 ‘성형설’ 잠재운 충격 과거 ㆍ김미려 집, 1년 만에 2배 껑충 뛴 사연…어떻게 지었길래?ㆍ아이린, 마른 줄만 알았는데...‘아찔’한 볼륨 몸매 ㆍ김준현 딸 태은 최초공개, 엄마 닮은 깜찍 미모 ‘치명적 매력’ⓒ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