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스 히딩크(71) 전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기자회견을 자처해 ‘한국 감독 희망설’에 직접 입장을 밝힐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노제호 거스 히딩크 재단 사무총장은 14일(한국시간) 국내 언론사 유럽 특파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히딩크 감독이 국내 언론에 제기된 한국 대표팀 감독 부임설에 대한 입장 표명을 하기로 했다"라며 "한국시간으로 오후 6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의 암스텔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연다"고 밝혔다.히딩크 감독 측근은 최근 국내 매체를 통해 "히딩크 감독이 지난 6월 울리 슈틸리케 전 대표팀 감독이 경질된 이후 한국 국민이 원하면 국가대표팀 감독을 맡을 용의가 있다는 의사를 표시했다"고 전했다.하지만 히딩크 감독 측의 발언이 공개된 시점은 축구대표팀이 9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을 확정한 직후여서 논란이 일었다.반면 대표팀의 경기력이 기대에 미치지 못하면서 팬들은 2경기를 지휘하고 월드컵 본선행을 확정한 신태용 감독 대신 히딩크 감독을 데려와야 한다는 여론도 일었다.이에 대해 축구협회는 `히딩크 감독설`을 일축하고 신태용 감독 체제로 러시아 월드컵 본선을 치르겠다는 뜻을 분명히 밝혔다.이런 상황에서 히딩크 감독이 자신을 둘러싼 `한국 감독 희망설`에 대해 어떤 입장을 밝힐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히딩크 감독의 이번 기자회견은 네덜란드 현지에서 갑작스레 이루어지는 것이어서 실시간 생중계는 어려울 전망이다.히딩크 기자회견 (사진=연합뉴스)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방송인 김미화 "장애 아들, 베트남 여성과 결혼"ㆍ이태임, `-10kg` 혹독한 체중감량史ㆍ[공식] 류현진♥배지현 아나운서 결혼전제 열애 “세부 계획은 아직”ㆍ남보라, 데뷔 전과 현재.. `자연 미인의 정석`ㆍ송중기♥송혜교, 美 샌프란시스코서 웨딩촬영…사진작가는 홍장현ⓒ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