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의 뒤집기'…SK하이닉스, 도시바메모리 인수전 일지

일본 도시바(東芝)가 21일 SK하이닉스가 참여한 이른바 '한·미·일 연합'을 반도체 사업부문 매각 입찰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

1875년 설립된 다나카(田中) 제작소를 모태로 한 도시바는 제2차 세계대전 후 가전제품 붐에 힘입어 급성장한 데 이어 글로벌 IT기업으로 부상했으나 잇단 회계부정과 미국 원전사업 손실로 인해 주력사업 가운데 하나인 반도체 사업을 매각하기에 이르렀다.

초반부터 인수전에 뛰어든 SK하이닉스는 당초 경쟁업체들에 뒤처진 상황이었으나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직접 일본을 방문하는 등 강력한 의지를 밝히면서 '뒤집기'에 성공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다음은 도시바의 반도체 사업 매각 작업과 관련한 주요 일지다.

▲2015년 7월 = 도시바 회계부정 의혹…다나카 히사오(田中久雄) 사장 등 불명예 퇴진
▲2015년 12월 = 일본 언론 "도시바, 직원 1만명 구조조정…플래시 메모리 부문 분사 검토"
▲2016년 3월 =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도시바 원자력발전 사업부 손실 은폐 의혹 조사
▲2016년 7월 = 니혼게이자이 "도시바·미국 웨스턴디지털(WD), 3D 낸드플래시 메모리 합작 투자"
▲2017년 1월 = 도시바, 미국 원전사업 손실 7천억엔(7조1천620억원)…시가 시게노리(志賀重範) 회장 사임
▲2017년 2월 = 도시바, 반도체 사업부문 매각 추진 등 자구안 발표
▲2017년 3월 = 도시바, 반도체 사업부문 매각 절차 개시…SK하이닉스, 미국 웨스턴디지털, 마이크론 등 예비입찰 참여
▲2017년 4월 = 일본 언론 "도시바 반도체사업 인수 후보로 SK하이닉스, 대만 폭스콘, 미국 웨스턴디지털(WD)·실버레이크파트너스 등 4곳 압축"
▲2017년 4월 = 최태원 SK그룹 회장, 일본 방문…도시바 반도체 사업 인수전 진두지휘
▲2017년 6월 = 도시바 인수전에 한·미·일 연합 구체화…SK하이닉스·일본 정부펀드·일본 국책은행·미국 베인캐피털 등 공동 출자
▲2017년 6월 21일 = 도시바 반도체 인수 우선협상자에 SK하이닉스 등 한미일 연합 선정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humane@yn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