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금복권 311회차 1등 당첨번호는?

연금복권 311회차 1등 당첨번호가 발표됐다.

나눔로또 측은 14일 연금복권 311회차 1등 당첨번호가 5조331572번과 6조870804번이라고 밝혔다.

1등 당첨자 2명에게는 각각 월 500만 원씩 20년간 연금 형태로 당첨금이 주어진다. 세금을 제하면 수령액은 월 390만 원 정도다.

2등 당첨자는 1등의 맨 마지막 번호의 앞뒤 번호 4명으로, 각각 1억 원의 당첨금이 일시 지급된다.
3등 당첨번호는 각조 234790번으로 1000만 원의 당첨금이 제공되며, 100만 원의 당첨금이 주어지는 4등은 각조 83575번이다.

5등은 각조 409번으로 2만 원의 당첨금이 제공되며, 6등은 각조 16, 73번으로 당첨금 2000원이 지급된다.

이 밖에 당첨금 1000원의 7등은 각조 4, 9번이다.
연금복권 311회차 1등 당첨번호는?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POLL 진행중 : 2021.04.08~2021.04.21

미국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화려하게 데뷔한 전자상거래(e커머스) 기업 쿠팡이 한국 유통업계의 독과점 기업이 될 수 있을까요. 쿠팡의 상장 첫 날 시가총액은 886억5000만달러(약 100조원)에 달했습니다. 쿠팡이 상장으로 확보한 자금으로 ‘제2의 아마존'으로 거듭날 것이란 전망에 국내 1위 대형마트 이마트(시총 약 5조원)의 스무배 수준으로 몸값이 책정된 결과입니다. 국내 유통업계에서 쿠팡이 절대적 우위를 차지할 수 있다고 보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