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의 왕비` 박시은에 대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뜨겁다.박시은은 지난달 31일 첫 방송된 KBS 2TV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에서 단경왕후를 연기할 박민영의 아역으로 등장했다.이날 방송에서 박시은은 맛깔스런 사투리와 남장 연기를 선보였다. 새하얀 피부와 맑은 미소가 박민영과의 ‘싱크로율’을 높였다.아역들의 열연에 힘입어 극의 긴장감을 더하고 있는 이 작품은 가수 박남정의 딸로 박시은이 새 소속사와의 계약 체결 이후 처음으로 출연을 결정한 드라마로 알려져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드라마에서 완벽한 로맨스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박시은은 지난 2013년 JTBC `유자식 상팔자`에서 아빠 박남정 때문에 연애를 하지 못하는 사실을 공개하기도 했다.당시 박시은은 "아빠가 내게 집착할까 봐 이성 교제를 안 한다. 아빠는 핸드폰에 위치 추적을 설치해서 내 뒷조사를 할 것 같다. 엄마와 연애할 때도 약간의 집착증이 있었다고 들었다"라고 밝혔다.또한 아빠 박남정의 "이 세상에 딸을 걱정하지 않는 아빠는 없다"라는 변명에 "남자친구를 사귀면 아빠 때문에 더 스트레스받을 것 같다. 그럴 바에 이성 교제를 안 하고 속 편하게 사는 게 낫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이슈팀 이민호기자 minho@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싸이 아내, 재벌가 딸? 재력 `입이 쩍`…사진보니 `외모 대박`ㆍ이태임 수영복 자태 변천사…이 몸매가 굴욕?ㆍ이수근 아내 박지연, 쇼핑몰 모델 시절?.. `헉 소리가 절로`ㆍ성현아, 이혼소송 남편 자살 추정…시신 부패 진행 중 발견ㆍ최정문, IQ158→서울대 `스펙 끝판왕`… 송유근과 친분이? `훈훈한 투샷`ⓒ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