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문연배 기자]
대선투표 독려 사진

대선투표 독려 사진



정동하, 버스터즈, 보이스퍼가 19대 대선 투표를 독려했다.

이들 에버모어뮤직 소속 가수들은 2일 공식 SNS 채널 등을 통해 오는 9일 있을 대선투표를 독려하는 메시지를 전했다.

정동하는 “내가 원하는 세상은 내 손에서부터 시작된다는 생각으로 매번 투표에 빠지지 않고 참여했다. 이번 19대 대선 투표에도 꼭 참여할 것”이라며 든든한 모습을 보였다.

최근 정규1집 발매 후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버스터즈는 “투표는 국민의 의무이자 권리이다. 5월 9일 당일에 투표가 힘들지라도 이번 주인 4일과 5일 이틀간 사전투표도 할 수 있으니 모두 함께 당당하게 우리의 권리를 행사했으면 좋겠다”며 록밴드다운 자신감 넘치는 멘트를 전했다.

신보준비에 한창인 보이스퍼 역시 “멤버들과 함께 ‘대선투표 TV 토론회’도 보고 있다. 생애 첫 대선 투표라 떨리기도 하지만, 우리의 미래를 생각하며 신중하게 투표에 임할 것이다. 많은 분들도 본인의 권리로 부여된 투표를 꼭 행사했으면 좋겠다”면서 첫 대선 투표를 앞둔 설렘과 책임감 있는 메시지를 전했다.

문연배 기자 bretto@tenasia.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