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MICE 산업 중심으로 다양한 호재 품은 수익형 호텔 승승장구- 해운대 최중심 입지에 안정적인 고수익 기대 `뷰티크테라스 해운대 호텔`최근 MICE 산업은 다양한 연관 산업과 경제적 파급효과가 뛰어날 뿐 아니라, 인근 수익형 부동산 시장도 활성화해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국제회의,전시회 개최, 컨벤션 센터 운영, 관광 산업 등을 중심으로 한 융,복합산업인 `MICE`는 이종 산업간 시너지 및 일자리 창출 효과가 큰 고부가가치 사업이다. 이는 일반 관광에 비해 1.5배의 경제효과를 보장하며 도시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때문에 지역 경제 활성화의 핵심 축으로 꼽힌다. 또한 우리나라는 2016년 국제회의 개최 분야 세계 2위를 차지했으며, 올해는 5조 5천억 원의 사업 규모가 예상되고 있다.실제로 2016년 6월 서울은 국제치과연구학회로 인해 세계 80여개국 6,000여명의 관계자가 모여, 약 300억원의 파급효과를 창출했다. 부산도 화장품유한공사 관광단 1,700여명 등이 참여한 국제 회의를 개최해 40억원의 경제효과를 냈다.MICE산업은 인근 분양형 호텔을 비롯 수익형 부동산의 인기에도 영향을 끼치고 있다. 국제회의 및 전시회가 개최됨에 따라 각국의 비즈니스맨들은 물론 관련 수요자까지 몰려 낮은 공실률과 안정적인 수익을 자랑하기 때문이다.특히 올해 부산은 지역 MICE산업 활성화를 통해 MICE 산업 중심지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2017년도 민간주관 전시회,국제회의 지원계획`을 발표하며 지역 전시회,국제회의 발굴 및 지원을 약속했다. 뿐만 아니라 부산은 해마다 부산국제영화제와 부산국제광고제 등 문화,스포츠 행사도 개최하며, 우수한 관광수요를 자랑하고 있다.업계 관계자는 "성수기의 부산은 이미 숙박시설 점유율이 90%를 웃돌며, 수용시설의 부족함을 절실하게 느끼는 중이다"며 "부산의 브랜드 가치는 점점 높아지고 뛰어난 경제적 효과가 보장되기 때문에 수익형 부동산이 급증하는 추세다."고 말했다.이러한 가운데 입지와 특화설계를 자랑하는 수익형 부동산인 `뷰티크테라스 해운대 호텔`이 부산에 분양 중이라 눈길을 끈다.국제자산신탁 시행,신해공영 시공의 `뷰티크테라스 해운대 호텔`은 부산 MICE산업의 메카라고 불리는 부산시 해운대구에 위치할 예정이다. 또한 동부산 관광단지 개발 사업과 해운대 관광 리조트(LCT) 사업, 철도폐선부지 그린레일 웨이까지 조성된다면 상품의 가치는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호텔은 MICE 산업과 각종 개발 호재 혜택을 받을 뿐 아니라 호텔에서 도보 3분 거리에 해운대 백사장이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뛰어나며 객실에서 바다 조망이 가능하다. 또 인근에 아쿠아리움, 동백섬, 송림공원도 인접해 해운대 명소들을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호텔은 최근 부동산 핫이슈인 `테라스`의 높은 객실 도입률을 자랑한다. 전체 181개의 객실 중 77%에 달하는 비율로 테라스를 도입했으며, 여느 특급 호텔 못지않은 시설과 서비스도 제공 할 예정이다. 호텔 지하 2층에는 해운대 호텔 최초로 소극장을 마련해 성인과 어린이를 위한 각종 영화와 공연 관람을 무료로 제공하며, 1호점인 뷰티크팰리스 해운대 호텔의 해운대 최초 옥상 수영장과 기타 부대시설도 공유 가능하다.특히, 직영관리의 운영으로 오픈 후 7년간 연7%, 총 수익금 49%의 수익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가시성 및 접근성이 우수해 매매가 손쉬우며, 7년 경과 이후에도 높은 운영 수익이 발생할 것으로 기대되 투자자들에게 인기가 높다. 뿐만 아니라 계약금 10%에 중도금 무이자 최저 50%의 조건으로 부담을 줄였으며, 주택 청약 통장의 유무와 1가구 2주택 등에 관계 없이 분양 가능해 소액 투자의 관심도도 높였다.`뷰티크테라스 해운대 호텔`은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645-8,9에 지하 5층~지상 24층 규모, 총 181실로 구성된다. 견본주택은 현재 부산시 해운대구 해운대로 570번길 45(우동)에 개관 중이다.김원기기자 kaki1736@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박명수 여의도 접촉사고 현장 포착`··2억원 레인지로버에서 내리면서 한 말이?ㆍ이태임 수영복 자태 변천사…이 몸매가 굴욕?ㆍ송해, 시청자 불쾌감 줬던 그 장면 때문에 결국…ㆍ오윤아 “술 마시고 덮치려는 사람도 있어…결혼이 탈출구”ㆍ구하라, 연예계 싸움 서열 1위?…춘자가 인정한 `걸그룹 주먹왕` (비디오스타)ⓒ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