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서는 이상아와 딸 서진이 함께 모녀 궁합을 확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이날 역술가는 이상아와 딸 서진의 궁합에 대해 "둘이 절대 안 맞는다. 창과 방패다. 누군가 하나는 패턴을 바꿔야 한다"라며 "모녀가 계속 충돌하는 이유는 이상아 입에서 칼이 나온다. 이런 사람들이 오해를 많이 받는다"라고 말했다. 이에 서진은 "엄마가 말하는 게 세다. 생각을 안 하고 말을 뱉는 거 같다"며 공감했다.이어 역술가는 "이상아가 고쳐야 한다. 그런 부분이 이상아의 복을 차버리는 거다"라고 설명했다.또 역술가는 이상아의 팔자에 대해 "엄청 세고, 기운 틀이 세다 보니까 남자에게 순종적이지 못하다. 맞춰가야 하는데 전혀 아니다"라고 말했다.이를 들은 이상아는 "계속 결혼에 실패하니까 친구가 `네 사주에는 남자 자리가 없는 거 같다. 남자 자리 없는 애들이 결혼하면 해를 입는 다더라`고 말했다.이에 이상아는 "그래서 내가 남자 자리가 없는데 굳이 결혼하고, 혼인신고를 했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다른 곳에서 사주 봤는데 농담인지 진담인지 모르겠는데 앞으로 10번은 더 결혼한다더라"고 덧붙였다.그러자 역술가는 "신빙성이 있는 말이다. 10번의 결혼의 기회가 있는 건 사실"이라고 말해 충격을 안겼다.그는 "이 사주의 진짜 비밀은 9~12살 이상 많은 연상의 아버지 같은 남자가 필요하다. 본인이 뭘 하더라도 귀여워해 줄 수 있는 사람을 만나야 한다. 동등 또는 대등한 위치의 남자가 들어오면 이 사람들이 못 견딘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크리에이티브뉴스팀 최창호기자 creativ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절세미녀` 한채아, 고등학교 때와 얼굴이 다른 이유 묻자…ㆍ에바 "남편과 침대서 만나려면 `예약`해야…"ㆍ`썰전` 심상정, 여대생 시절 `1초 김고은?`… "예쁜데 입이 좀 험해"ㆍ가수 이광필, 박사모 게시판에 ‘분신예고’ 논란…정미홍 이어 또 과격발언ㆍ최서원·장시호, 법정서 朴대통령 파면 소식 들어 .. 반응은?ⓒ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