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유비가 근황을 알렸다.이유비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두 장의 사진을 올렸다. 오랜만에 촬영에 나선다며 설렌 마음을 감추지 않았다.공개한 사진속에서 이유비는 누드톤 드레스를 입고 새하얀 피부를 자랑하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진한 화장 없이도 조명 탓인지 더욱 성숙해진 외모가 눈길을 모은다.한편, 이유비는 배우 견미리의 딸로, 지난 2015년 종영된 SBS `피노키오`, MBC `밤을 걷는 선비` 이후 휴식하며 차기작을 준비하고 있다.크리에이티브뉴스팀 최창호기자 creative@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구하라, 연예계 싸움 서열 1위?…춘자가 인정한 `걸그룹 주먹왕` (비디오스타)ㆍ한채아-차세찌 열애 인정… SNS 속 `♥` 열애 암시?ㆍ한채아 차세찌 1년째 열애? 이상형 들어보니 “투박하고 남자다운 스타일”ㆍ레이양 `성난 등근육` 눈길ㆍ日·佛연구팀, 원숭이와 사슴 `이종간 교미` 추정사진 촬영 성공ⓒ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