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자동차코리아가 23일 볼보의 고성능 모델 '폴스타'를 국내에 출시했다.

고성능 스포츠카 시장이 기지개를 켜고 있는 국내에 헤치백(V60)과 세단(S60) 두 종류의 폴스타를 투입해 젊은 소비자들을 적극 공략하겠다는 생각이다.

볼보 폴스타는 2L 4기통 터보차저 및 슈퍼차저가 탑재된 가솔린 엔전을 얹어 367마력에 최대 토크 47.9kg·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8단 자동기어가 장착됐고,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데 걸리는 시간은 세단형이 4.7초, 헤치백은 4.7초다. 공식 연비는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딱 30대만 팝니다"…'7660만원' 볼보 '폴스타' 국내 상륙

볼보코리아 측은 "폴스카는 1996년부터 20여년간 스칸디나비안 투어링카 챔피언십에 출전하면서 쌓아온 모터스포츠 노하우를 접목한 고성능 라인업"이라며 "볼보 역사상 가장 빠르고 강력한 퍼포먼스를 발휘하는 차량"이라고 강조했다.

세계적 명성의 부품을 다양하게 채용한 점도 장점으로 꼽았다. 이탈리아 브레이크 제조사 브렘보의 브레이크 시스템과 모터스포츠 노하우를 가진 올린즈의 서스펜션을 탑재해 강력한 제동력과 최적화된 구동력을 제공한다는 것. 다만 자율주행 기능 등 최근 프리미엄 차량에 적용되고 있는 첨단 편의사양들이 많이 보이지 않는 점은 아쉬운 대목이다.

V60과 S60 폴스타의 가격은 각각 7660만원(부가가치세 포함), 7880만원이며, 국내에서 30대만 한정 판매한다.

이만식 볼보코리아 상무는 "폴스타는 고성능 모델이지만 일상 주행에서도 불편함이 없으면서 운전자가 원할 때 일반 도로에서 주행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게 특징"이라며 "스포티한 감성을 자극하는 폴스타 고유의 감성으로 젊은 고객들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말했다.
"딱 30대만 팝니다"…'7660만원' 볼보 '폴스타' 국내 상륙

변관열 한경닷컴 기자 bky@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