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김치윤 기자] 영화 ‘싱글라이더(감독 이주영)’ VIP시사회가 21일 오후 서울 성동구 행당동 왕십리CGV에서 열렸습니다.

'부산행'에 이어 두 번째 영화인 '싱글라이더'로 배우로서 행보를 점점 넓혀가고 있는 안소희. 원더걸스 탈퇴 후 소속사까지 옮기며 연기에 집중하고 있는 소희를 응원하기 위해 예은, 선미, 혜림 등 원더걸스 멤버들이 모두 시사회에 참석했죠.

공교롭게도 예은, 혜림, 선미에게 '원더걸스'란 이름은 과거가 됐습니다. 혜림은 이날 함께 하지 못한 유빈과 JYP에 남고, 선미와 예은은 JYP에서 나와 홀로서기를 했습니다. 오늘은 이렇게 모였지만, 언젠간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소희, 선미, 예은, 혜림, 유빈이 모이지 말라는 법이 없겠죠?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오늘은 공손한 인형, 안소희.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안소희 '긴장해서 손에서 땀이 다 날 지경이에요'

자, 긴장한 소희를 위해 원더걸스가 출동합니다.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제일 먼저 온 '핫펠트' 예은.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예은 '소희야, 나처럼 당당하게 웃어봐'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두 번째로 온 선미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선미의 예뻐짐이야 이제 두 말하면 입 아프죠?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마지막으로 온 막내 혜림.
[bnt포토s] '따로,또같이' 소희-예은-선미-혜림 '원더걸스란 이름으로'

혜림 '동갑내기 소희가 나온 영화 '싱글라이더' 흥행 바랄게요~'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